[鄭明析牧師の靈感の詩] 한 몸

2017/06/21|閲覧数 9887

 

 


 사랑하면
 두 몸이라도
 한 몸 되고
 
 미워하면
 한 몸이라도
 두 몸 된다
 
 참사랑은
 둘이 있어도
 한 몸이다
 
 사랑의 꿀을
 먹여 주면
 죽은 사랑도
 살아난다


 <2011년 5월 조은소리 정명석 목사의 '한 몸'>

鄭明析牧師の靈感の詩ⓒ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Yahoo
  • livedoor
  • Ameb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