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_설교말씀

自分の労苦通りに受ける

본문 コリント人への第一の手紙3章10-17節

コリント人への第一の手紙3章10-17節

10)神から賜わった恵みによって、わたしは熟練した建築師のように、土台をすえた。そして他の人がその上に家を建てるのである。しかし、どういうふうに建てるか、それぞれ気をつけるがよい。
11)なぜなら、すでにすえられている土台以外のものをすえることは、だれにもできない。そして、この土台はイエス・キリストである。
12)この土台の上に、だれかが金、銀、宝石、木、草、または、わらを用いて建てるならば、
13)それぞれの仕事は、はっきりとわかってくる。すなわち、かの日は火の中に現れて、それを明らかにし、またその火は、それぞれの仕事がどんなものであるかを、ためすであろう。
14)もしある人の建てた仕事がそのまま残れば、その人は報酬を受けるが、
15)その仕事が焼けてしまえば、損失を被るであろう。しかし彼自身は、火の中をくぐってきた者のようにではあるが、救われるであろう。
16)あなたがたは神の宮であって、神の御霊が自分のうちに宿っていることを知らないのか。
17)もし人が、神の宮を破壊するなら、神はその人を滅ぼすであろう。なぜなら、神の宮は聖なるものであり、そして、あなたがたはその宮なのだからである。


공력이란?
‘세울 공(功)’에 ‘힘력(力)’자로 곧 힘을 들여서 한 것이라는 뜻입니다.
자기 공력대로 받는다는 말씀은 “힘들여서, 정말로 공의롭게,

의롭게 한 대로 받고 하지 않으면 하지 않는 대로 받는다는 뜻입니다.


저마다 신앙의 집을 짓는데 최고의 자료는
하나님의 절대 진리, 절대 온전한 사랑의 자료입니다.
이는 금과 보석과 비싼 돌덩이 같은 자료로 집을 짓는 것과 같습니다.


마태복음 7장 24절에 예수님은 비유를 들어 말씀하시기를
“나의 이 말을 듣고 행하는 자는 반석 위에 집을 지은 지혜로운 사람 같으리니 비가 내리고 창수가 나고

바람이 불어 그 집에 부딪치되 무너지지 아니하나니 이는 주초를 반석 위에 놓은 까닭이요

나의 이 말을 듣고 행치 아니하는 자는 그 집을 모래 위에 지은 어리석은 사람 같으리니

비가 내리고 창수가 나고 바람이 불어 그 집에 부딪히매 무너져 그 무너짐이 심하니라” 하셨습니다.
이와 같이 공력대로 받으니 시원찮게 하지 말고 공력을 들여서 하기입니다.


공적은 열심히 일하고 수고한 것이고
공력은 노력하고 힘써 한 것을 말합니다.
공적이 있고 공력이 있기 때문에 무너나지 않는 것이니

모두 공력과 공적을 내쉬는 숨과 들이쉬는 숨과 같이 간직하고 행하길 축복합니다.


조회수
10,524
좋아요
5
댓글
1
날짜
2020/09/09 17: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