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_설교말씀

<平和>で「義の実」だ

본문 ヤコブの手紙3章17-18節、マタイによる福音書5章9節、ヘブル人への手紙12章14節

ヤコブの手紙3章17-18節
17)しかし上からの知恵は、第一に清く、次に平和、寛容、温順であり、あわれみと良い実とに満ち、かたより見ず、偽りがない。
18)義の実は、平和を造り出す人たちによって、平和のうちにまかれるものである。


マタイによる福音書5章9節
09)平和をつくり出す人たちは、さいわいである、彼らは神の子と呼ばれるであろう


ヘブル人への手紙12章14節
14)すべての人と相和し、また、自らきよくなるように努めなさい。きよくならなければ、だれも主を見ることはできない。
 


인생을 살면서 상대를 통해 또는 어떤 상황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당할 때,
상대와 똑같이 대하지 않고 그 선을 넘어 관용을 베풀어 행할 때 화평해 질 수 있습니다.


화평은 쉬운 일 같으나 막상 화평을 이루기는 쉽지 않습니다.
그러나 주의 마음을 받고 그 말씀으로 다듬어지면, 화평이 보다 쉬워지고 그로 인해 의의 열매를 맺을 수 있습니다.


관용은 주는 것, 베푸는 것입니다.  
자기의 선을 넘어 조건 없이 행하는 것, 여러 가지 잘못을 너그럽게 받아들이고 용서하는 것이 바로 관용입니다.


예수님은 메시아로 오셨지만 가장 많은 아픔과 고통을 당하셨습니다.

그러나 상대를 똑같이 대하지 않으시고 성결과 화평과 긍휼이 가득하시니, 사랑과 용서로 대해주셨습니다.


모두 어떤 상황이 있어도 화평을 잊지 말고 의의 열매를 맺는 화평을 이루길 축복합니다.


조회수
7,865
좋아요
4
댓글
0
날짜
2020/10/01 7:4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