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_보도자료

정명석 목사 재판 음성녹음파일 분석 결과 논란

1-4.jpg


30일, 여신도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기독교복음선교회(JMS) 정명석 목사의 항소심 공판이 열렸다.

정 목사의 변호인은 음성녹음파일에 다수의 제3자 음성이 포함되어 있다는 감정 결과를 제출했다. 변호인은 “제3자의 음성이 다수 발견되었고, 다른 장소에서 녹음된 주파수가 다른 소리가 포함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주장했다.

피해자는 녹음파일이 정자 2층에서 성 피해를 입은 당시 상황을 증거로 남긴 것이라고 주장했으나, 변호인은 이 파일이 편집 및 조작되었다고 주장했다.


1-2.png


재판부는 음성녹음 파일의 공정하고 전문적인 감정을 위해 대검찰청을 감정기관으로 지정해달라는 검찰 측 요청을 받아들였다.

다음 공판은 6월 11일로 예정되어 있으며, 음성분석 감정인 신문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기사원문 : [경북신문] http://www.kbsm.net/news/view.php?idx=435344

조회수
369
좋아요
1
댓글
0
날짜
2024/0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