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鄭明析牧師による主日の御言葉から] すべきことに関する知恵の御言葉

RS3987 | 2017/06/21|閲覧数 1130

[御言葉] 鄭明析牧師 

[本 文] 箴言1章2~7節

『これは人に知恵と教訓とを知らせ、悟りの言葉をさとらせ、

  賢い行いと、正義と公正と公平の教訓をうけさせ、

  思慮のない者に悟りを与え、若い者に知識と慎みを得させるためである。

  賢い者はこれを聞いて学に進み、さとい者は指導を得る。

  人はこれによって箴言と、たとえと、賢い者の言葉と、そのなぞとを悟る。

  主を恐れることは知識のはじめである、愚かな者は知恵と教訓を軽んじる。』



<겉>으로 보면, ‘할 일’이 보이지 않지만

<속>으로 보면, ‘할 일’이 정말 많이 생각나고 보입니다.


<자기 인생>도 그러합니다.

깊이 생각하고 전능자 하나님께 간구해 보십시오.

밥 먹을 시간, 잠잘 시간도 없이 ‘할 일’이 정말 많습니다.


농부가 자기 논밭에 가서 일할 때는 

‘할 일’이 즐비하여 많이 보이지만,

집에 있으면 ‘할 일’이 보이지 않습니다.


<자기 인생의 일>도

자기가 일하는 자리에서 벗어나면 ‘할 일’이 보이지 않습니다. 

그리고 <할 일>을 해야, 자꾸 연결되어 ‘할 일들’이 보입니다.


사람이 일하는 데 있어서 한계를 넘어서 자꾸 하면, 무리가 되지만

일을 하다가 말면, 다시 하기가 어렵습니다.

고로 끝까지 하되, 무리해서 하지 말고 나눠서 끝까지 하기입니다.


이제 <자기 할 일>에 관심을 두고 일을 찾아보십시오.


<지혜의 삶>을 삶으로 육적으로도 영적으로도 ‘많은 것’을 얻고

축복 된 삶을 살기 바랍니다. 

 

 


[말 씀] 정명석 목사
[본 문] 
본  문   잠언 1장 2-7절


 『이는 지혜와 훈계를 알게 하며 명철의 말씀을 깨닫게 하며 

             지혜롭게, 공의롭게, 정의롭게, 정직하게 행할 일에 대하여 훈계를 받게 하며 

             어리석은 자를 슬기롭게 하며 젊은 자에게 지식과 근신함을 주기 위한 것이니 

             지혜 있는 자는 듣고 학식이 더할 것이요 명철한 자는 지략을 얻을 것이라


             잠언과 비유와 지혜 있는 자의 말과 그 오묘한 말을 깨달으리라 


             여호와를 경외하는 것이 지식의 근본이거늘 

             미련한 자는 지혜와 훈계를 멸시하느니라』


<겉>으로 보면, ‘할 일’이 보이지 않지만

<속>으로 보면, ‘할 일’이 정말 많이 생각나고 보입니다.


<자기 인생>도 그러합니다.

깊이 생각하고 전능자 하나님께 간구해 보십시오.

밥 먹을 시간, 잠잘 시간도 없이 ‘할 일’이 정말 많습니다.


농부가 자기 논밭에 가서 일할 때는 

‘할 일’이 즐비하여 많이 보이지만,

집에 있으면 ‘할 일’이 보이지 않습니다.


<자기 인생의 일>도

자기가 일하는 자리에서 벗어나면 ‘할 일’이 보이지 않습니다. 

그리고 <할 일>을 해야, 자꾸 연결되어 ‘할 일들’이 보입니다.


사람이 일하는 데 있어서 한계를 넘어서 자꾸 하면, 무리가 되지만

일을 하다가 말면, 다시 하기가 어렵습니다.

고로 끝까지 하되, 무리해서 하지 말고 나눠서 끝까지 하기입니다.


이제 <자기 할 일>에 관심을 두고 일을 찾아보십시오.


<지혜의 삶>을 삶으로 육적으로도 영적으로도 ‘많은 것’을 얻고

축복 된 삶을 살기 바랍니다. 

鄭明析牧師による主日の御言葉からⓒ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Yahoo
  • livedoor
  • Ameba